봉화산 정토원
   
   
 








가위눌림, 귀신 때문인지 확인해보니..

글쓴이 : 영극 등록일 22-11-05 19:59     조회 72
    ◇렘수면 중 깨면 가위눌려

    아니다. 우리는 잘 때 꿈을 꾸는 시기인 렘수면과 서파 수면인 비렘수면을 반복한다. 렘수면 중엔 호흡 등 생명에 필수적인 기관들을 제외하고 대부분의 근육이 긴장·마비된다. 정상적인 수면에서는 렘수면에서 비렘수면 단계를 거친 뒤 잠에서 깨, 가위에 눌리지 않는다. 그러나 비정상적으로 렘수면에서 각성하면 의식은 깨어 있지만, 몸은 움직이지 못해 가위눌림 증상을 겪는 것이다. 이때 골격근은 마비되지만, 눈 근육과 호흡근은 보존돼 있어 움직이려고 애쓰면 눈에 심한 움직임이 생기기도 한다. 1~4분 정도 지속되고, 어떤 소리를 듣거나 신체를 누군가 만지면 증상에서 쉽게 벗어날 수 있다. 의학적 용어로 수면마비라고 부른다. 보통 10대에 나타나지만, 어느 연령대에도 나타날 수 있다. 인구 세 명 중 한 명은 일생 중 한 번 이상 수면마비를 경험하고, 열 명 중 한 명은 반복적으로 공포증상을 동반한 수면마비를 겪는다고 알려졌다.

    ◇생활 습관 교정해야

    스트레스, 불규칙한 생활, 수면 부족, 과로 등 생활 습관 문제가 대표적인 원인으로 추정된다. 실제로 가위눌림이 생긴 시기가 ▲피곤할 때(41.5%) ▲스트레스를 많이 받았을 때(34.0%) ▲잠이 부족했을 때(31.1%) ▲공포영화나 무서운 장면을 목격했을 때(16.0%) 등이었다는 한 의료기관의 조사 결과가 있다. 따라서 생활습관 교정과 관리가 가장 중요하다.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, 잠들기 1~2시간 전에는 미지근한 물로 샤워해 몸을 이완시키는 것이 좋다. 되도록 잔인하거나 충격적인 영상물을 보는 것은 삼간다. 만성적으로 수면마비가 생긴다면 기면병, 다리 경련 등 수면 질환, 양극성 장애, 약물남용, 간질, 고혈압 등 특정 질환이 원인일 수 있다. 특히 기면병(밤에 충분히 잠을 잤는데도 낮에 졸음을 참지 못해 갑자기 수면에 빠지는 병) 환자의 20~40%가 수면마비를 동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 코골이를 한다면 수면무호흡증이 수면 마비의 원인일 수 있다. 이때는 옆으로 자는 것만으로도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.

    http://news.v.daum.net/v/20220623083014952

    Login / Total 532
    추모게시판
    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    532 음식별 충치유발지수 영극 2023-09-13 8
    531 신발 끈 한 큐에 묶기 영극 2023-09-13 7
    530 옷입을때 컬러매치 영극 2023-09-13 9
    529 당뇨병 환자는 절대 먹으면 안되는 음식 영극 2023-09-13 10
    528 영어 리스닝 공부법 영극 2023-09-13 7
    527 옷입을때 컬러매치 영극 2023-09-13 10
    526 에어프라이 200% 영극 2023-09-12 7
    525 아이의 재능을 망치는 부모들이 매일 하는 잔소리 영극 2023-09-12 7
    524 라디오 출근길 카리나 영극 2023-09-12 9
    523 광어의 진실 영극 2023-09-12 9
    522 선정리 깨알 팁 영극 2023-09-12 7
    521 여드름짠후에 항생제 연고를 발라야하는이유 영극 2023-09-12 8
    520 기온별 옷차림 영극 2023-09-12 8
    519 라디오 출근길 카리나 영극 2023-09-12 9
    518 필수 보조 프로그램들 영극 2023-09-11 10
    517 에어프라이어로 만드는 굽네치킨 영극 2023-09-11 17
    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다음  맨끝
     
     
    HOME | 정토원 소개 | 부처님 소개 | 봉화산 소개 | 오시는길 | 자유게시판 | 새로운소식 | 개인정보 취급방침 - 관련사이트 :